상단여백
HOME 건강
인천시사회서비스원, 올해도 장기요양요원 9천 명에게 독감예방접종시교육청, 교육지원청, 직속기관 팀장 이상 직원 등 300여 명 대상 특강

올해도 장기요양요원 9천 명이 무료 독감예방접종으로 건강한 겨울나기 준비를 마쳤다. 

 인천시사회서비스원 인천장기요양요원지원센터는 장기요양요원 9천200여 명에게 무료 독감예방접종을 실시했다고 6일 밝혔다. 

장기요양요원은 노인장기요양보험에 따라 거주지나 시설에서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요양보호사, 간호사 등을 말한다.

인천시 지원을 받아 2021년 이후 해마다 진행하는 사업으로 매년 이용자가 늘고 있다. 지난해에는 7900명, 2021년에는 7482명이 이 서비스를 이용했다. 특히 올해는 무료로 진행한 덕분에 이용자가 급증했다. 지난해에는 일부 자기 부담이 있었으나 이용자 수 등을 고려해 올해는 접종 인원 등을 조정하고 무료 접종으로 확대했다. 

또 협약 병원에서도 대대적인 홍보에 나서며 2천 명 정도가 더 서비스를 받았다. 협약 병원은 모두 34곳으로 8개 구마다 3~5개 병원이 참여했다.

이 사업은 만 50세~만64세 인천시에서 현업으로 있는 장기요양요원이 대상이다. 1인당 4가 백신 접종 실비 지원이며 지난 9월 말~11월 진행했다. 

장기요양요원지원센터는 내년에도 이 사업을 계속 진행한다. 현장에서 활동하는 장기요양요원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돌봄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장상옥기자  sangok007@naver.com

<저작권자 © THE 복지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HOT 포토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복지Eye-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