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詩로 읽는 세상> 콩나물을 곁들인 국밥시인 최인주

 

 

 

콩나물 국밥에 맥주 한 병
엄하지 않은 맛 좋아 
만양(晩陽) 만족하다

여민(黎民)이 뒤끓는 반점 안 
콩나물 등에 
잔 새우 삭혀 태우고 
구각의 모갱이를 거쳐
위성(胃星)까지 여행하고

센한 맥주도 
흔적 쫓아가고 
미각은 활원活源을 당긴다

변천사 인생사
행복한 저녁 
순간순간 웃음과 행복
수려한 사련(思戀)으로 
시 꽃이 이룩되어 열리다

the복지타임즈  www.bokjibang.com

<저작권자 © THE 복지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HOT 포토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복지Eye-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