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행사 인물
유정복 시장, 2023 올해의 부부상 수상- 민주적인 가정, 평등한 부부, 사랑을 실천하는 모범 부부로 선정 -
  • the복지타임즈=권미영 기자
  • 승인 2023.07.05 06:34
  • 댓글 0
-유정복 인천광역시장과, 부인 최은영 여사가 4일 시청 대접견실에서 2023 올해의 시ㆍ도지사 부부상을 수상하고 이주영 세계 부부의날 위원회 명예 대표 등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유정복 인천광역시장과, 부인 최은영 여사가 4일 시청 대접견실에서 2023 올해의 시ㆍ도지사 부부상을 수상하고 이주영 세계 부부의날 위원회 명예 대표 등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이 민주적인 가정, 평등한 부부, 사랑을 실천하는 모범 부부로서 배우자 최은영 여사와 함께 ‘세계 부부의날 위원회’로부터 ‘2023 올해의 부부상’을 수상했다. 

위원회 명예 대표인 이주영 전(前) 국회 부의장은 7월 4일 유정복 시장 부부에게 꽃다발과 함께 소정의 기념 부상을 전달하고 ‘건강하고 민주적인 가정을 이끌어 온 노고’를 치하하고 축하했다.

위원회가 수여하는 ‘올해의 부부상’은 민주적으로 가정을 잘 이끌어 평등을 실천한 모범 기관장 부부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1995년 경남 창원에서 부부의날 행사가 처음 개최된 것을 시작으로 매해 기념행사와 부부상을 수여하고 있다.

유 시장은 최은영 여사와 함께 민주적인 가정 형성, 가정 친화적 환경조성, 양성 평등한 가족 가치 실현 및 가사노동의 정당한 가치평가에 부합하는 모범적이고 평등한 부부의 표상이 되기 위해 노력해왔다.

특히 유정복 시장은 민선 8기 진정성과 배려를 바탕으로 한 ‘현장소통의 날 운영’ 등으로 지역 주민들과의 협치에 힘쓰고, ‘사회복지 종사자 처우개선’ 등을 공약으로 내세워 ‘가족센터’ 종사자의 처우개선으로 사회적 안정망을 구축하는 등 실질적이고 적극적인 가족정책을 펼쳐왔다. 

또한 인천시 10개 가족센터에 예비부부 교실 및 부부관계 등 가족관계 상담과 프로그램 등을 활성화에도 힘써왔다. 지난해에는 17만 건이 넘는 가족 전문 상담 시행과 2만여 명의 시민에게 상담 참여 기회를 제공하는 등 시민들의 정서지원과 보편적 가족정책을 활발히 펼치고 있다. 

유 시장 부부는 “‘세상 모든 가족이 행복’할 수 있도록 1인 가구, 사회적 가족, 일반가족, 다문화가족을 두루 포용하고 가족 구성원 누구도 소외되지 않도록 사회적 안정망을 공고히 하겠다”고 다짐하며 수상소감을 대신했다. 

the복지타임즈=권미영 기자  fh30071@naver.com

<저작권자 © THE 복지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HOT 포토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복지Eye-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