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복지
인천시, 전기차 충전인프라 설치 제안사업자 모집지난해 4배 1,785억 원 국고보조금 대폭 편성...환경부‘무공해차 전환 브랜드사업’, 시 ‘완속충전기 지원사업’ 참여 기회 제공
  • the복지타임즈=권미영 기자
  • 승인 2023.02.16 09:56
  • 댓글 0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는 전기자동차 충전인프라를 확대하기 위한 2023년 환경부 지역별 ‘무공해차 전환 브랜드사업’에 참여할 제안사업자를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올해 상반기 환경부 ‘무공해차 전환 브랜드사업’은 지역특성과 연계한 전기차 충전시설을 집중 보급할 수 있도록, 지난해 예산보다 4배 증액된 총 1,785억 원의 국고보조금이 대폭 편성됐다. 

시는 이번 공모를 통해 사업모델에 따라 2개 이내의 제안사업자를 선정해, 환경부 ‘무공해차 전환 브랜드사업’에 컨소시엄으로 참여할 예정이다. 동시에 이번 시 공모에 선정된 업체는 시의 완속충전기 지원사업(약 150기 규모)의 보조사업도 수행하게 된다.

이 사업에 참여를 희망하고, 자격을 갖춘 충전사업자는 다음달 2일부터 3일까지 시청 에너지산업과로 제안서를 우편 또는 방문해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시 홈페이지 고시·공고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광근 시 에너지산업과장은 “전기자동차 보급은 급속히 증가하고 있는 반면, 충전기가 부족해 충전의 불편을 겪는 경우가 발생하고 있다”며, “인천지역 충전사각지역을 해소하기 위해 충전인프라가 더울 확충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the복지타임즈=권미영 기자  fh30071@naver.com

<저작권자 © THE 복지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HOT 포토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복지Eye-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