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건사고
손들고 횡단보도 건너던 어린이, 꼬리물기 차에 ‘쾅’보행자 중심의 개정 도로교통법 본격 시행후에도 어린이 안전사고 잇따라 

보행자 중심의 개정 도로교통법 지난달 7월12일부터 적용되고 있다. 신호등 없는 횡단보도에 보행자 없어도 일시정지를 해야 하는등 한층 강화된 도로교통법이 적용되고 있지만 어린이 안전사고는 잇따르고 있다.  

유튜브 채널 ‘한문철TV’에는 지난 29일 오전 8시경 경기도 화성시의 한 교차로에서 벌어진 교통사고 상황이 담긴 블랙박스 영상이 올라왔다.

교차로에서 무리하게 꼬리물기를 시도하다 손을 들고 횡단보도를 건너던 어린이를 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영상을 보면 제보자 A 씨가 교차로를 건너던 중 신호가 초록불에서 노란불로 바뀐다. A 씨 왼쪽에 있던 차들은 일찌감치 횡단보도를 빠져나간 상황. A 씨 앞에 있던 승합차도 서둘러 횡단보도를 지나려 했으나 보행자 신호가 들어오면서 정지선을 반쯤 넘은 채 멈춰야 했다.

그런데 이때 A 씨 뒤에 있던 한 경차가 갑자기 A 씨 왼쪽으로 방향을 틀더니 횡단보도를 향해 속력을 냈다. 당시 횡단보도에는 우측 인도에 서 있던 아이가 손을 들고 달려오고 있던 상황. 경차는 승합차에 가려 이를 보지 못한 듯 결국 아이와 충돌했다.

유튜브 채널 ‘한문철TV’ 갈무리한문철 변호사는 “경차는 꼬리물기 가능성이 상당히 있다”며 “교차로에서 다른 방향 차량에 방해되지 않게 차를 빼주려던 것이라도 정지선 앞에 멈췄어야 한다. 어린이가 손을 들고 건너는 중인데 왜 거길 달려가느냐”고 호통을 쳤다.

이어 “어린이 잘못은 하나도 없다. 보행자 신호로 바뀌면 당연히 차가 멈출 줄 알지, 누가 저렇게 달려올 줄 알고 대비하겠느냐”며 “경차 운전자는 횡단보도 보행자 보호 의무 위반으로 처벌받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횡단보도상 보행자 보호 의무 조항을 위반하면 보험 가입 여부나 피해자와의 합의와 관계없이 처벌을 받는다. 가해 운전자에겐 승용차 기준 범칙금 6만 원 및 벌점 10점이 부과된다.

권미영 기자

다행히 피해 어린이는 크게 다치진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손들고 지나면 무사히 건널 거란 아이의 믿음이 깨진 게 가장 안타깝다” “몸도 마음도 잘 추슬렀으면 좋겠다”며 아이를 향해 걱정과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the복지타임즈=권미영 기자  fh30071@naver.com

<저작권자 © THE 복지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HOT 포토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 양귀비 2022-08-04 16:22:05

    달라스의 아침입니다.
    예배시간 보다 조금 일찍 새빛 교회에 도착했습니다.
    교회 앞에 푸른 잔디밭이 있습니다.
    잔디밭 한 가운데 핀 분홍꽃에 이끌려, 잔디밭으로 들어갔습니다.

    양귀비는 당나라 황제 현종이 60대에 사랑에 빠진 여인의 애칭이기도 합니다.
    아름다움과 사랑스러움의 상징인 양귀비...
    눈에 확 뛰는 양귀비 꽃에 이끌려, 푸른 들판으로 들어갔습니다.
    자세히 들여다 볼 수록 매력이 있는 꽃입니다.

    기사를 쓰신 권미영기자님이 예쁜 양귀비 자태 같아요   삭제

    • Yeon 2022-08-04 11:36:49

      차량꼬리가 물려있을땐 초록불이라해도 진입을하면 안되는데 특히나 어린아이가 지가가면 높은차에 가려져 보이지않아 사고가 빈번합니다   삭제

      • 김추희 2022-08-04 10:59:13

        미국 LA 교포입니다. 2020년 4월 고국방문시 변철남대기자님과 대구경북 여행 즐거웠어요.
        건강하시죠. 남문기 총회장님 장례식을 작년에 미국교포들이 거창하게 치루었습니다
        미국은 횡단보도 교통규칙이 지역마다 다릅니다   삭제

        • 송흥림 대구 2022-08-04 10:36:38

          운전자 중점 단속 대상은 △보행자가 횡단보도를 걷고 있을 때 차량이 정지선을 넘어 통행을 방해하는 행위 △차량이 우회전 직후 보행자 신호에 따라 진행하는 보행자 통행을 방해하는 행위(천천히 멈추지 않고 지나가는 경우 포함) △이륜차를 탄 채 횡단보도를 통행, 보행자 통행을 방해하는 행위 등이다.   삭제

          여백
          여백
          복지Eye-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