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예천 지보 매창리에 수소연료전지 발전소 2025년 건설경상북도․예천군․예천군의회-GS건설(주)과 MOU 체결...스마트팜 난병열 공급 연계
  • the복지타임즈=변철남 기자
  • 승인 2021.11.12 03:26
  • 댓글 0
경상북도․예천군․예천군의회-GS건설(주)과 MOU 체결 모습
인사말을 하고 있는 이철우 경북지사
김학동 예천군수


 예천군은 11일 오후 3시 군청 중회의실에서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김학동 예천군수, 김은수 예천군의회의장, 우무현 GS건설(주) 지속가능경영부문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스마트팜 연계형 수소연료전지 발전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수소연료전지발전소는 도시가스(LNG)에서 수소를 추출해 수소와 공기 중 산소 화학반응으로 생기는 에너지를 전기 에너지로 변환시켜 생산하는 친환경․고효율 신에너지 시설로 지보면 매창리 군유지에 설립 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으로 경상북도와 예천군은 수소연료전지 발전소 건설을 위한 인허가와 스마트팜 부지 조성 등 행정적 지원을 하고 GS건설은 수소연료 전지 발전소 건설 사업추진과 스마트팜 난방열 공급을 맡는다.

 군은 올해 9월 연료전지 발전사업 사업수행능력 평가위원회를 구성하고 GS건설을 연료전지발전사업자로 선정했으며 향후 수소연료전지발전소와 스마트팜을 연계해 친환경 청정에너지 도시를 구현한다는 방침이다.

 GS건설은 11월 중 발전사업 허가를 신청하고 2025년 8월까지 약 2천560억 원 사업비를 투입해 39.6MW(메가와트) 에너지를 생산할 수 있는 발전소를 건설할 계획이다.

 김학동 군수는 “이번 업무 협약이 정부의 수소 경제 활성화 정책에 기여하고 친환경․고효율 청정에너지 생산뿐만 아니라 스마트팜 연계로 농업 경쟁력을 키울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정부 그린뉴딜 정책과 발 맞춰 예천군이 장기적으로 친환경 수소 발전을 통한 청정에너지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the복지타임즈=변철남 기자  cnbyun365@gmail.com

<저작권자 © THE 복지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HOT 포토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복지Eye-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