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행정
김포시, 불합리한 시보떡 돌리기 근절 앞장새내기 공직자 첫걸음 축하 메시지 전달 등 공직문화 개선
  • the복지타임즈=장상옥기자
  • 승인 2021.03.04 11:19
  • 댓글 0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최근 “시보 떡”으로 불거진 공직사회의 불합리한 관행을 퇴출시키고 새내기 공직자 첫걸음을 축하하는 다양한 격려계획을 시행하기로 했다.

“시보 떡”은 시보(인턴)를 마치고 정식 공무원이 되는 것을 기념해 새내기 공직자가 주위에 떡 등을 돌리는 것으로 개인의 경제적 부담은 물론 상급자의 비위를 맞추는 불필요한 관행으로 지속되어왔다.

이에, 김포시는 “시보 떡”을 돌리는 문화를 근절하고 정식 공직자로 첫 발을 내딛는 새내기 공직자를 축하하는 ‘시장명의 축하카드’를 전달하고, 시보기간 중 업무경험과 지식의 전수 등으로 수고한 부서 직원들을 격려하며 새내기 공직자의 첫걸음을 축하할 계획이다.

아울러, 김포시는 지난 2017년부터 공직 내 Z세대*의 증가로 발생하는 세대 간 격차 극복과 신규 직원의 조직 적응력 향상을 위하여 『김포시 멘토 · 멘티 세대소통 교육』을 실시하여 새내기 공직자의 소속감을 높이고 선배 공직자의 업무 노하우를 공유해 왔다.


* Z 세대 : 1990년대 중반부터 2000년대 초반에 걸쳐 태어난 젊은 세대를 이르는 말로, 
  어릴 때부터 디지털 환경에서 자란 ‘디지털 네이티브(디지털원주민)’세대라는 특징이 있음.

정하영 김포시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현 시대에 발 맞춰 공직문화도 과거의 틀을 벗어나야 한다.”며 “개인과 조직이 상호 존중되는 사회, 공정이 실현되는 조직이 되도록 시민의 눈높이에서 공직문화를 개선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the복지타임즈=장상옥기자  jangbak007@gmail.com

<저작권자 © THE 복지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HOT 포토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복지Eye-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