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복지 복지일반
부평구시설관리공단, 건강한 여름나기 삼계탕 200여그릇 배달부평구 취약계층 미얀마 난민·장애인·아동에게 보양식 배달
  • THE 복지타임즈 = 장상옥 기자
  • 승인 2020.07.30 09:43
  • 댓글 0

인천광역시부평구시설관리공단(이사장 박한섭, 이하 공단) 직원들이 24일 중복을 맞아 부평구 지역 취약계층에게 여름나기 보양식인 삼계탕을 각 가정으로 직접 배달하는 사회공헌을 실시했다.

공단은 관내 복지기관을 대상으로 사회공헌 수요 조사를 실시한 결과, 코로나19로 취약계층의 식생활 관련 후원이 효과적이라는 의견을 수렴하여 삼계탕 나눔 봉사 활동을 계획했다.

코로나19로 소외감이 가중되고 있는 취약계층 가정 중 부평구에 정착하여 거주 중인 미얀마 난민 14개 가정, 장애인 25개 가정, 지역아동센터 2개소에 270여만원 상당의 삼계탕 206그릇이 전달됐다.

이번 삼계탕 나눔을 위해 공단 임직원이 사회공헌 활동을 위해 자발적으로 모금한 성금을 활용했으며, 배달 또한 임직원이 직접 나서 취약계층 가정에 전달하고 안부를 묻는 등 나눔을 실천했다.

특히, 이번 지원 대상 중 미얀마 난민 가정은 2015년부터 2018년까지 법무부의 ‘재정착 난민 수용 시범사업’에 따라, 부평구에 정착지가 형성되어 16개 가정 96명의 난민이 정착해 생활하고 있다.

이에 공단은 작년 어울림이끌림사회적협동조합과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난민 학생을 대상으로 ‘명랑운동회’를 실시하여, 지역공동체 강화와 미얀마 난민의 소외감 해소를 위해 노력했다.

공단 이사장은 “이번 삼계탕 나눔 봉사를 통해 각 계층의 소외가정 뿐만 아니라 미얀마 난민들에게도 공단의 나눔 문화를 확산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향후에도 다양한 분야의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THE 복지타임즈 = 장상옥 기자  jangbak007@gmail.com

<저작권자 © THE 복지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HOT 포토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복지Eye-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