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행사 행사
부사회 ‘부천시니어교육사협동조합’ 설립수석부회장 박길완·후원회장 공경구, 정책자문위원 이경일·엄달권·오석관 목사
  • THE 복지타임즈= 장상옥 기자
  • 승인 2019.02.15 10:40
  • 댓글 0

부천을 사랑하는 모임인 부사회(회장 송창섭)는 2019년 신년하례회 및 1월 월례회를 부천시의회 3층에서 1월 28일 저녁 6시에 개최했다.

김동희 의장, 송창섭 회장을 비롯한 부사회 회원들이 2019년 신년회를 마치고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부사회는 이날 부사회 산하에 ‘부천시니어교육사협동조합’이 지난해 12월 공식 설립 인가를 받아 2월중 공식출범한다고 밝혔다.

‘부천시니어교육사협동조합’은 ▲시니어 교육 ▲효예절문화 ▲일자리 창출 ▲에코환경사업 ▲북 카페를 주 사업으로 협동조합의 이익을 창출하는 활동을 벌이게 된다. 강사는 노인대학이나 노인복지관에서 유능한 분들 초빙할 예정이다.

부사회 회원들의 적극적 참여 속에 부천에서 올바른 시니어 문화를 일으키는데 기폭제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2019신년하례회는 김동희 부천시의회 의장, 한선재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을 비롯 회원 50여명이 참석, 친목을 모도하고 설을 앞두고 덕담을 주고 받으며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김동희 부천시의회의장은 인사말에서 “부사회는 부천에서 태어나거나 부천에 애정을 가진 분들의 모임이다. 당진에서 태어 났지만 7살 때 올라와서 부천에서 중고등학교를 다녔으니 제 고향이나 마찬가지다. 지역과 함께 봉사하는 기간도 길었다. 최초의 시의회 여성 의장으로서 부사모의 발전을 일익을 담당하겠다.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라고 말했다.

김동희 부천시의회 의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송창섭 부사회 회장은 " 저의 노력으로 모든 것을 헤쳐 나간다는 마음으로 이끌어 가고 있다. 회원님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며 적극적 동참으로 부사회가 부천에서 으뜸가는 단체라고 확신한다. 부족하지만 같이 협력하여 선을 이룰 수 있는 우리 모두가 되길 간곡히 기원한다”라고 밝혔다.

송창섭 부사회회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한선재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장은 “부천에서 의원배지 16년을 뒤로하고 지난해 11월 5일 도지사의 부름을 받고 산하기관장으로 취임을 했다. 낮시간에 얼굴이 안 보인다고 질타하는 분들이 있다. 중요한 일이 있을 때는 연차를 내서 참석하겠다. 도에 몸을 담고 있지만 부천을 사랑하는 마음은 예나 지금이나 똑같다. 부천시민의 생활 향상을 위해서 항상 노력하도록 하겠다. 가능하면 두달에 한번씩이라도 부사회에 참석 하겠다”고 다짐 했다.

신입회원 김보연 부천운수대표이사.

이날 부사회 직제개편에 따라 수석부회장에 박길완, 후원회 회장에 공경구씨가 새로 자리를 맡았다. 정책자문위원에 이경일 목사, 엄달권 목사, 오석관 목사등 3명의 목사가 임명됐다. 김보연 부천운수대표이사 등 3명의 신입회원이 가입했다.

오석관 목사는 “내일이 아닌 다음주가 아닌 바로 지금 오늘부터 중요하다. 아무리 좋은 계획을 세우고 구상해도 미루고 실행을 하지 않으니 아무 소용이 없더라. 부사회가 지금 다시한번 시작하는 시점이 된다면 얼마든지 공익적 역할을 할 수 있는 단체로 성장 할 수 있다. 부천을 위해서 헌신하며 나눠주며 많은 사람들에게 향기를 나눠주고 그 향기를 통해서 부천의 젊은이들이 함께 달려가는 단체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오석관 목사

부사회 2019년 사업계획안은 다음과 같다.

 2월= 사업장·후원회 활성화, 회원 확보, 부천시니어교육사협동조합 자체강사 확보 3월=봉사 활동 4월=상품 판매 불우이웃돕기, 특별회비 건 5월=원미산 칙넝쿨제거 작업 및 청소, 단합대회 6월=전반기 특별 행사 및 봉사활동 7월=하계수련회 9월=회원 활성화 10월=가을 수련회 11월=불우이웃돕기 및 나눔 행사

부사회는 부천시 원미로 234 202호에 사무실을 두고 있다. 

THE 복지타임즈= 장상옥 기자  sangok007@naver.com

<저작권자 © THE 복지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HOT 포토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복지Eye-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