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복지
인천시, 전국 최초 주민자치 기반「인천온마을」서비스주민자치회·마을공동체 운영 전 과정 연계한 디지털 마을플랫폼
  • the복지타임즈=장상옥기자
  • 승인 2023.01.30 08:47
  • 댓글 0

- 데이터 기반 플랫폼으로 주민자치운영의 투명성·효율성 향상 기대 -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는 전국 최초로 주민자치 기반 디지털 마을플랫폼인‘인천온마을(onmaeul.incheon.go.kr)’서비스를 개시했다고 밝혔다.
* 인천온마을은 온(전체) 마을, 온(라인) 마을, 마을 위에 (ON)을 의미

인천시에 따르면 주민자치회 및 마을공동체 운영 전 과정을 연계한 전자적 관리체계인 ‘인천온마을’은 현재 142개 주민자치회가 등록돼 있으며, 이중 114개(80%) 478명의 회원이 활동 중이다.

서비스 개시에 앞서 시는 지난해 12월, 주민자치회 업무에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14회에 걸쳐 업무관리, 회계관리, 사업관리, 그룹관리 등 4개 업무 전반에 대해 157명의 사용자 교육을 완료했다.

시는 700여 개에 달하는 마을공동체 및 리빙랩 그룹들도 디지털 플랫폼 내 그룹생성, 승인 과정을 통해 ‘인천온마을’내 활동을 이어나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인천시민이면 누구나 ‘인천온마을’메뉴를 통해 우리 지역에 필요한 의제를 제안할 수 있으며, 활동 게시글, 진행사업 등을 확인하고 온라인투표 등에 참여할 수 있어 대표적인 주민자치 소통채널 역할을 제공한다.

또한, 마을의 공유공간, 사회적기업, 전문가 등 등록·수집된 마을의 자원을 지도 기반으로 제공해 시민들이 편리하게 공유할 수 있으며, 네이버, 다음 등 주요 포털에서 ‘인천온마을’을 검색하면 상위에 노출돼 쉽게 찾을 수 있다.

천준호 시 기획조정실장은 “‘인천온마을’이 주민자치 기반 주민활동의 공식적인 온라인 채널로 시민과 연결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라며 “앞으로 지역주민과 소통하고 시민과 함께 성장함으로써 인천의 새로운 가치를 창출해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the복지타임즈=장상옥기자  sangok007@naver.com

<저작권자 © THE 복지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HOT 포토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복지Eye-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