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행정 단체장 Today
김포시 감사담당관에 ‘이기욱 감사원 부감사관’ 임용... ‘청렴 제일 김포’ 신호탄 공모 9년 만에 ‘외부 전문가’ 채용,김병수 김포시장의 ‘깨끗한 시정’ 의지 반영
  • the복지타임즈=장상옥기자
  • 승인 2022.09.01 09:51
  • 댓글 0

- 이기욱 담당관, 특별조사국 등 감사원 요직 두루 거친 ‘특감통’

김병수(왼쪽) 김포시장이 1일 시청에서 이기욱 신임 시 감사담당관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김포시가 개방형 직위인 감사담당관에 외부 전문가를 9년 만에 채용했다. 시는 1일 감사원 부감사관을 지낸 이기욱 신임 감사담당관에게 임용장을 수여했다.

‘특수감사통’으로 정평이 난 이기욱 신임 감사담당관은 감사원 7급 공채로 공직사회의 첫 발을 뗐다. 이후 특별조사국(부정부패·비리·금품수수 등 감사)을 비롯한 감사원 요직을 두루 거쳤으며, 서울 강남구청 감사담당관(개방형)을 역임했다.

이기욱 신임 감사담당관은 지방행정사무관(지방일반임기제 5급) 직급으로 ▲자체감사 계획 수립 및 시행 ▲공직기강 확립 ▲일상감사 및 계약심사 관련 사항 ▲공직자 청렴도 제고 및 부패방지 관련 사항 ▲고충민원 청원 진정사항 조사처리 ▲공직자 재산등록 관련 사항 ▲각종 개발사업 관련 사항 등 감사담당관실 업무를 총괄한다.

당초 김포시는 ‘인구 30만 도시의 경우 독립감사부서 설치’를 골자로 한 ‘공공감사에 관한 법률’에 따라, 지난 2013년 첫 개방형 감사담당관 채용을 실시했다. 그러나 시청 내부 공무원들이 감사담당관에 잇따라 선임되면서 지역사회의 반감을 사야 했다.

따라서 이기욱 신임 감사담당관 임용은 김병수 시장의 ‘깨끗한 시정’ 의지가 반영된 인선이라는 평가가 지배적이다.

김포시 관계자는 “이기욱 신임 감사담당관 임용은 ‘청렴 제일 김포’를 알리는 신호탄”이라며 “투명한 감사는 ‘70만 대도시 김포’를 향한 초석을 단단히 다지는 계기”라고 설명했다.

the복지타임즈=장상옥기자  sangok007@naver.com

<저작권자 © THE 복지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HOT 포토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복지Eye-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