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행사 행사
재경예천군민회 제33대 안상구회장· 제34대 윤태전 회장 이·취임식 성황김형동 국회의원, 김학동 예천군수, 김은수 예천군의회의장, 강보경 재대구경북시도민회 회장 등 참석
  • the복지타임즈=변철남 대기자
  • 승인 2021.05.14 09:32
  • 댓글 3
재경예천군민회 제33대안상구회장 제34대 윤태전 신임회장 이취임식에서 축하케익을 자르고 있는 내빈들. 왼쪽부터 김은수 예천군의회의장, 변우량 전국회의원(왼쪽 세번째), 안상구(왼쪽 네번째) 33대 군민회장, 윤태전(왼쪽 다섯번째) 34대 신임 군민회장, 김학동(오른쪽 네번째) 예천군수
변우량 (왼쪽 두번째)전국회의원이 "예천군민회 만세"를 외치며 건배 제의를 하고 있다..

재경예천군민회 제33대 안상구회장 이임식과 제34대 윤태전 신임회장 취임식이 5월 13일 서울 리베라호텔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재경예천군민회는 45만 출향인과 5만5천 재향인들이 서로 돕고 화합하여 더불어 사는 사는 삶을 추구하는 자랑스런 경북예천의 공동체이다.

김형동 국회의원, 김학동 예천군수, 김은수 예천군의회의장, 강보경 재대구경북시도민회 회장, 변우량·박대일·변정구·김선도 전 재경예천군민회 회장, 김영득 재부산예천군민회 회장, 양창영·장석춘 전국회의원, 최혁영 사단법인 최혁영장학회 이사장, 김정일 (주) 코주부 회장, 윤주연 범우로지스텍 대표이사, 전영홍 (주)천우식품 회장, 홍성칠 전 국민권익위원회 부위원장, 이수창 전 생명보험협회 회장,이면우 전 대한지적공사 부사장,김광옥 전 금옥건설 회장 등 100여명이 참석 자리를 빛냈다.

이날 이·취임식은 자랑스런 출향인상(김학동 예천군수, 안상구 군민회장 수여), 우수공무원상 시상식, 안상구회장 이임사, 축사,격려사, 선임장 수여 및 군민회기 이양식, 윤태전 신임회장 취임사, 임명장 수여, 도지사 감사패, 예천군수/시도민회 공로패, 명예군수/명예읍면장 위촉패 수여와 축하케익 커팅, 기념촬영, 만찬 순으로 진행됐다.

안상구 제33대 회장은 이임사에서 “군민회를 더욱 발전 시켜 보겠다고 했으나 유능한 윤태전 회장에게 짐을 넘기게 됐다. 윤 회장은 재경 예천중학교 동문회장, 예천유천면민회장, 재경예천골프회회장 등 다양한 봉사직책을 수행 했다”며“그동안 한결같이 따뜻하고 정감 있게 맞이해 준 고문님과 자문위원을 비롯 윤재수·김정한 상임부회장의 전폭적 협조에 감사드린다. 큰 사랑은 받은 만큼 앞으로도 예천의 발전을 위해 미력하나마 힘을 보태겠다. 늘 존경하며 살겠다. 모든 수상하신 분들 축하드린다”고 말했다.

윤태전 34대 신임 군민회장이 안상구 33대 군민회장으로 부터 군민기를 전달받고 흔들어 보이고 있다.
안상구 33대 회장으로 부터 신인 예쳔군민회장 선임장을 받고 있는 제34대 윤태전(왼쪽) 회장

 

이임하는 안상구 군민회장은 지식 인격 지도력을 모두 겸비하고 예천의 선비정신 리더십을 발휘해 예천인들이 존경하고 따르는 인물로 평가 받았다.

안상구 33대회장은 이날 신임 34대 윤태전회장에 신임장을 수여하고 군민회기를 전달했다.

윤태전 34대 신임회장은 2021년 6월부터 2023년 5월 31일까지 2년간의 임기를 수행한다. 수석부회장 권영갑, 감사 배준식 윤창근씨가 맡았다.

윤태전 회장 취임사에서 “내 고향을 사랑하는 열정만큼은 그 어느 누구보다도 못지않다고 감히 말씀드린다. 제 부족한 점은 예천군민회 고문님 자문위원님, 중책을 맡은 권영갑 수석부회장을 비롯 회장단의 사랑과 배려로 채워 질 것이다. 활기차고 역동적인 재경군민회로 변모 시키겠다.”고 당찬 포부를 밝혔다.

이어 “내고향 예천은 신도시와 원도심이 혼재한 가운데 대한민국 육상의 메카로 자리잡아 가고 있다. 재경군민회에 도울 수 있는 일이 있다면 적극 돕겠다. 33대 안상구 회장님 수고 많으셨다. 늘 미소 속에 모든 일을 무난하게 처리하는 것을 지켜보았다. 계속하여 도와 달라 당부했다"고 덧붙였다.

안상구 33대회장과 34대 윤태전 신임 회장은 김학동 예천군수로부터 명예예천군수 위촉장을 수여 받았다. 

김형동 국회의원
김형동(왼쪽) 국회의원

김형동 국회의원은 축사에서 “예천이 배출한 역대국회의원은 9명이다. 늘 각오를 하고 다짐을 새롭게 한다. 도청에도 할 일이 많고 예천 원도심에 도 현안들이 많다. 선배님들이 이룩해 놓은 그 역사에 누가 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던 공약 다시 한번 다짐한다”고 강조했다

김의원은 또 “용궁면에서 부터 효자면 은풍면까지 돌아보면 예천이 그렇게 아름다울 수가 없다. 할 일이 많이 있다는 것도 느낀다. 안상수 회장님 너무 고생하였다. 윤태전 회장님 묵직한 느낌이 있다. 예천 향우회가 고향은 물론 서울과 전국 어느곳에서도 빛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축사를 하고 있는 강보경 재대구경북시도민회 회장

강보영 재대구경북시도민회 회장은 “대한민국 인구가 올들어 3개월동안 2만여명이 줄었다. 연내 10만명이 감소할 것으로 보인다. 인구가 급감하면서 지방이 소멸될 위기에 처해 있다. 전국의 도민회 회장들과 힘을 모아 지방을 살릴 방안을 모색코자 국회를 다녀 왔다.”고 밝혔다.

이어 강회장은 “예천과 안동은 떼어 놓고 생각할 수 없다. 이제는 미래를 위해서 예천안동이 함께 어울려서 도청소재지의 면모다운 시를 만들 필요성이 있다. 예천안동의 상생을 위해 출향인들의 역할이 크다.”고 말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영상 메시지를 통해 “미국에 가보면 골프 모임을 해도 경상북도 전체 모임만큼 예천향우회가 잘된다. 재경예천 향우회도 신도청 시대 경상북도를 살리는데 기여해 달라. 예천군민 여러분 정말 대단하다. 향우회 발전을 기원한다”고 했다.

명예예천군민인 박진 국회의원(강남 을)도 영상축하메시지를 보내왔다.

축사를 하고 있는 김학동 예천군수
김학동 군수로 부터 명예예천군수 위촉장을 받고 있는 윤태전 회장
김학동 군수로 부터 명예예천면장에 임명된 재경읍면회장들.

특히 이날 김학동 예천군수는 바쁜 군정 일정에도 불구하고 안상훈 군행정실장, 김미라 군총무팀장을 대동하고 행사에 앞서 일찍 올라와 군민회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출향인들과 인사를 나누며 깊은 관심을 보였다.

김학동 예천군수 축사에서 “출향 선배님과 어르신들 자주 찾아 뵙고자 했으나 그동안 여의치 못했습니다. 고맙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안상구 회장님 물심양면으로 열과 성을 다 쏟으셨습니다. 존경스러운 분입니다. 취임하시는 윤태전회장님 축하드립니다”고 말했다.

김 군수는 “교통 오지이고 낙후한 농촌 예천이 도청신도시를 계기로 풍경이 바뀌고 있다. 30분거리에 대구경북신공항이 2028년에 완공될 예정이다. 큰 변화의 시기에 군정을 책임지게 돼 영광스럽고 어깨가 무겁다. 변화와 혁신, 도전하는 행정으로 명실공히 경북의 중심도시가 될 수 있도록 800여 공직자들과 함께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한다. 출향민들 모두 힘과 지혜를 모아주시고 아낌없는 충고와 지도편달을 부탁 드린다“고 당부했다.

큰절을 올리고 있는 김은수 예천군의회 의장
김은수 예천군의회의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김은수 예천군의회의장은 단상에 올라 출향인들에게 큰절을 올리며 존경을 표시해 눈길을 끌었다. 김의장은 “예천군민회가 나라까지 걱정하고 사랑하는 마음을 깊이 느낀다”고 치켜 세웠다.

한편 이날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참석자를 99명으로 제한하고 철저한 방역 수칙을 지키며 치러졌으나 재경언론사 소속 기자나 예천지역 언론사를 단 한곳도 공식적으로 초청 하지 안해 깜깜이 행사의 우려를 낳았다.

군민회 전 임원은 “코로나 사태 전 1년 예산이 1억원(세입 세출)에 달하는데 지금까지 군민회 운영은 묻지도 따지지도 않은 게 좋다는 식으로 운영했다. 사무국장 원맨쇼 운영체제였다"고 불만을 토로했다.

the복지타임즈=변철남 대기자  cnbyun365@gmail.com

<저작권자 © THE 복지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HOT 포토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남중모(부천) 2021-05-15 12:40:06

    군민회 사무국장 혼자서 장구치고 북치고 원맨쇼로 모든일 결정한다고 그동안 말이 많았습니다.
    사무국장 5년차로 유급직 직원입니다.
    이취임식 행사에 언론사 한곳도 초대하지 않은 사무국에 쓴소리는 약이 되지요. 댓글도 인격입니다.   삭제

    • 출향인 2021-05-15 07:58:28

      변철남이라는 사람에게 거마비를 안줬나봅니다
      제일 수고많이하고 봉사자리인 사무국장을 씹어되는것보니 나이살 먹어도 안바뀌는것은 천성일세요   삭제

      • 박라미 2021-05-14 12:49:59

        재경예천군민회 제33대 안상구회장님 제34대 윤태정회장 이.휘임식을 축하드립니다   삭제

        여백
        여백
        복지Eye-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