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박우식 김포시의원, “감사담당관에 외부 민간 전문가 영입, 공직기강 확립 필요”
  • the복지타임즈=장상옥 기자
  • 승인 2021.03.17 09:16
  • 댓글 0
5분 자유발언을 하고 있는 박우식의원

박우식 시의원(장기본동, 구래동, 마산동, 운양동)은 16일 김포시 공직사회 기강 확립을 위해 감사담당관에 외부 민간 전문가 영입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박 의원은 이날 열린 제208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에서 “경기도가 지난해 10월19일부터 9일간 김포시를 대상으로 한 종합감사 결과를 보면 행정상 처분이 총 62건, 신분상 처분이 총 57명에 달하고 있다”고 지적하며 이 같이 밝혔다.

박 의원은 “이 같은 결과가 나온 것은 내부의 감사기능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았기 때문”이라며 “감사담당관실이 있지만 제 역할을 못하고 있어 이에 따른 변화와 개혁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감사담당관은 외부 민간 전문가를 임명해야 한다”면서 “감사담당관은 의회에서 추천하는 사람을 시장이 임명하는 방식으로 바뀌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또한 “감사담당관실의 독립성을 최대한 보장할 수 있는 방안을 적극적으로 강구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는 지난해 10월 19일부터 29일까지 김포시를 상대로 업무처리 전반에 대해 종합감사를 실시해 총 70건의 행정조치를 하고, 57명에 대해 신분상 조치(경징계 1명, 훈계 56명)를 했다

the복지타임즈=장상옥 기자  jangbak007@gmail.com

<저작권자 © THE 복지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HOT 포토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복지Eye-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