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연금받는 퇴직공무원 경찰, 동호회 지원도 받는다부천시의회, 지방행정동우회 재경경우회 지원 조례 본회의 통과
  • the복지타임즈=장상옥 기자
  • 승인 2021.01.21 07:34
  • 댓글 0
부천시의회 본회의장 모습

부천시의회는 1월 20일 제 249회 시의회 제 2차 본회의를 열고 찬반논란에 휩싸였던 지방행정동우회와 재향경우회 지원 조례안을 통과시켰다.

지방행정동우회 지원 조례안은 재적인원 26명 중 찬성 19명, 반대 5명(정재현, 홍진아, 권유경, 김성용, 송혜숙), 기권 2명(강병일, 김동희)으로 본회의를 통과했다. 김주삼 의원은 이석해 투표에 참여하지 않았다. 기권과 이석도 사실상 반대 표명이다.

재향경우회 지원 조례안은 정재헌, 홍진아, 권유경, 김성용, 송혜숙, 김주삼 의원이 반대했다. 강병일 의장과 김동희 의원은 지방행정동우회 지원조례안에 이어 기권표를 던졌다. 사실상 반대 한 셈이다.

 한 설문조사에서 부천시 지방행정동우회 지원 조례나 경우회 지원 조례는 부천시민의 6%가 찬성하고, 91%가 반대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조례안은 투표에 앞서 찬반토론이 진행됐다. 지방행정동우회 지원 조례 반대토론자로 나선 정재현 의원은 페이스북을 통해 300여 명의 시민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를 밝히며 "연금받는 퇴직 공무원 친목단체까지 예산으로 지원할 이유가 있느냐"고 강조했다.

이에 지방행정동우회 지원조례안을 대표발의했던 이소영 행정복지위원장은 “오히려 해당 조례가 없으면 상위법에 근거해 친목도모를 포함해 지원할 수 밖에 없는 상황이 올수 있다”며 찬성의견을 피력했다. 이학환 의원도 가세했다. 

평생 연금을 받는 공무원, 경찰 출신들의 친목모임을 지원 조례 통과를 계기로 타 단체의 지원요구도 폭증 할 것으로 보인다. 

the복지타임즈=장상옥 기자  jangbak007@gmail.com

<저작권자 © THE 복지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HOT 포토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복지Eye-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