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천
인천복지재단, 포스트 코로나 시대 공동체 돌봄을 논하다
  • THE 복지타임즈 =장상옥 기자
  • 승인 2020.10.23 09:41
  • 댓글 0

 코로나 시대 화두로 떠오른 돌봄 공백의 해결 방안을 찾는 토론회가 시민들을 기다린다.

 인천복지재단(대표이사·유해숙)은 ‘사회안전망 강화를 위한 공동체 돌봄체계 구축 방안 모색’을 주제로 ‘포스트 코로나, 지역에서 해법을 찾다’ 연속 토론회 세 번째 시간을 마련한다고 23일 밝혔다.
 
 오는 26일 열리며 인천시민과 사회복지 분야 기관, 종사자를 대상으로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한다. 토론회는 인천복지재단 유튜브 채널에서 시청 가능하다.

 토론회는 돌봄 현장인천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 이병래 의원이 좌장을, 전용호 인천대 사회복지학과 교수가 발제를 맡아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지역사회 돌봄의 현실과 과제’를 발표한다.
 
 전 교수는 장애인 거주시설·요양원 등 생활 시설에서 발생한 집단 확진 사례를 설명하고 감염병 유행으로 돌봄 서비스가 필요하지만 받지 못하는 재가 서비스의 한계와 원인을 지적한다.

 여기에 직접 대면 서비스 강화, 다른 형태의 재가 서비스, 자기관리지원 프로그램 개발 등 비대면 시대 돌봄 공백을 채울 대안을 제안한다.

 발제문 발표 다음으로 ‘사회안전망 강화’를 큰 주제로 하는 전문가들의 토론이 이어진다. ‘공공 분야’는 김민석 인천시사회복지행정연구회 회장이 맡고 ‘아동 돌봄’은 박영민 인천시지역아동센터총연합회 전회장이 이야기한다. 또 ‘노인 돌봄’은 김세원 인천시노인종합복지관협회장이, ‘장애인 돌봄’은 손동훈 인천시장애인복지관협회장이 맡아 토론한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인천복지재단 홈페이지(https://www.inwf.kr/)에서 확인 가능하다.

THE 복지타임즈 =장상옥 기자  jangbak007@gmail.com

<저작권자 © THE 복지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HOT 포토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복지Eye-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