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행정 인천 시정
남동구, 코로나19 극복·현안 해결 2차 추경 9,696억 편성
  • THE 복지타임즈 = 장상옥 기자
  • 승인 2020.07.08 10:31
  • 댓글 0

 

인천시 남동구(구청장 이강호)는 2020년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을 약 9천696억 원 규모로 편성해 구의회에 제출했다고 8일 밝혔다.

이는 올해 기정예산 9천334억 원보다 361억 원(3.88%) 증가한 규모이다.

이번 추경은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여건 악화를 감안해 선택과 집중을 통한 강도 높은 세출구조조정으로, 세출수요 증가 대응과 당면 현안사항 해결에 초점을 맞췄다.

주요 사업으로는 정부추경 및 인천시 추경과 연계한 ▲희망일자리사업 149억 ▲아이돌봄지원사업 6억 ▲보육교직원처우개선지원 10억 ▲코로나19대응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지원 5억 ▲SOS복지안전벨트사업 5억 원 등이 반영됐다.

감염병 예방 물품구입 및 방역소독 2.6억, 코로나19 비대면 워크스루 및 상황실 운영 1억 원 등도 편성했다.

구 현안사항과 관련해선 ▲남동논현도서관 건립을 위한 도서 및 집기구입비 5억 ▲평생학습관리모델링 5억 ▲행복나눔김장한마당 2.5억 ▲출산장려금 8억 ▲아빠육아휴직장려금 2억 ▲소래포구어시장 옥외공간 시설공사비 8.5억 ▲소래구역우수저류시설설치사업 구비 부담분 15.7억 원 등을 편성했다.

구는 코로나19로 취소된 소래포구 축제를 비롯한 행사성 예산과 국외여비, 경상적 경비 등 예산 66억 원을 지출 구조조정해 재원마련에 힘을 보탰다고 설명했다.

이번 예산안은 오는 14일부터 개최되는 제266회 남동구의회 임시회에서 심사를 거쳐 22일 확정될 예정이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앞으로 가용재원과 행정력을 집중해 위축된 경제가 활력을 되찾고, 구민들에게 실질적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THE 복지타임즈 = 장상옥 기자  jangbak007@gmail.com

<저작권자 © THE 복지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HOT 포토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복지Eye-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