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기업
부천 아맥스코스랩, 친환경 용기 화장품 태국 세븐일레븐에 독점공급 체결
태국 CP ALL GROUP Chairman 꺼싹 차이랏미싹 / 한국 아맥스코스랩 대표 정 유 택

부천에 소재한 화장품 기업 ㈜아맥스코스랩 (대표 정유택) 이 친환경 재생지로 사용한 스파우트 파우치 화장품을 개발, 태국 내 세븐일레븐 전체 매장에 독점 공급하는 계약하는 쾌거를 이뤄냈다.

이로써 ㈜아맥스코스랩은 플라스틱 폐기물을 줄이고 자원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한 세계적 친환경 정책이에 부합한 가치를 창출케 됐다.

(주)아맥스코스램 정유택 대표는 1월 21일 태국 방콕에서 태국 재계1위 CP 그룹 내 세븐일레븐 운영사인 CP All 그룹 본사와 최초의 브랜드 독점 계약을 했다고 알려왔다. 

정 대표는 “최근 태국 세븐일레븐은 재활용이 불가한 비닐 봉투 사용 금지 등 ‘친환경 매장 운영’이라는 계획하에 태국의 자연 보호에 앞장서고 있다. 기존 비닐과 플라스틱 재질의 스파우트 파우치가 아닌 친환경 재생지를 활용한 스파우트 파우치 화장품이라는 점이 브랜드 독점으로 이어질 수 있었다”고 성사 배경을 밝혔다.

㈜아맥스코스랩 (대표 정유택)은 이번 CP All 그룹과의 세븐일레븐 독점 공급계약으로 첫해 200억원 이상의 발주가 예상되며, 이듬해인 내년에는 품목 확대 등을 통해 연간 400억원 이상의 발주 확대로 이어질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태국 외에도 대만, 베트남, 홍콩 등의 H&B 스토어 입점 미팅이 진행되고 있으며, 유통사의 PB 상품 문의가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다.

㈜아맥스코스랩는 스킨케어, 메이크업, 바디 제품 등으로 친환경 제품의 확장을 계획하고 있다. 단순 상품 공급이 아닌 각국 파트너사들과 유기적인 협력을 통해 현지 최적화 제품을 기획하여 본격적인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아맥스코스랩 (대표 정유택)는 스파우트 화장품 전문기업으로 친환경 재생 크래프트지를 사용하여 화장품 용기 뿐만 아니라 재생 크라프트지 포장 박스를 개발하여 화장품을 넣고 매장에서 바로 진열이 가능하게 만들어 기존 플라스틱 진열대의 사용을 줄이는 작은 혁신을 이끌어 냈다.

그 결과 2019년 9월 중국 심천에서 진행된 ‘아시아 브랜드 어워드 2019’에서 10대 비즈니스 리더상과 혁신기업 브랜드 상을 수상하였으며, 2019년 12월 7백만불 추출의 탑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끌어 냈다.

우리나라에서는 다소 생소한 스파우트 파우치 화장품은 이미 동남아 특히 태국의 편의점, H&B 스토어, 대형 마트 등에서 한쪽 매대 전체를 차지할 만큼 비중이 높은 제품이다.

손바닥만한 크기의 작은 포장과 5-6회분의 용량으로 클렌징, 스킨케어, 메이크업, 헤어, 바디, 향수 등 다양한 화장품이 합리적인 가격대로 구성되어 있어 여행이나 출장을 가는 사람들과 10대~20대들에게 필수 아이템으로 자리를 잡고 있다.

정유택 ㈜아맥스코스랩 대표는 CP All 그룹은과 지속적인 업무협력을 통해 “친환경 제품을 확대해 플라스틱 등의 사용을 최소화 하고, 장기적으로는 플라스틱을 퇴출하는 친환경 인프라를 구축하여 환경을 먼저 생각하는 소비 문화를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아맥스코스랩는 경기 부천시 신흥로378번길 27에 자리잡고 있다.

 

 

 

 

 

 

장상옥 기자  sangok007@naver.com

<저작권자 © THE 복지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HOT 포토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복지Eye-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